电影《朝鲜名侦探:吸血怪魔的秘 密》主演…“最有潜力的女演员”——金智媛 > 封面

查看原文




Login



调查问卷

韩国要不要部署萨德?

이벤트
KOREA WON
Untitled-4



电影《朝鲜名侦探:吸血怪魔的秘 密》主演…“最有潜力的女演员”——金智媛

正文

06a8c51ca9d283d1564f0eb42feeb7d4_1520511 

Ⓒ Showbox

 

 

   “能够继韩智敏、李沇熹前辈(出演《朝鲜名侦探》系列)是我的荣幸。”

   由演员金明民、吴达洙出演的电影《朝鲜名侦探》系列,刚推出了第三部《吸血怪魔的秘密》,女主角金智媛对于能够出演这部电影表示了无限的感恩。前两部各由韩智敏和李沇熹主演的《朝鲜名侦探》,是韩国影史上少见的票房成绩好的系列电影,所以第三部作品的女主角人选受到了大众的关注。“能在我自己很喜欢的两位前辈之后出演《朝鲜名侦探》系列,是我无限的荣幸,我真的很感谢。我并不害怕被比较。每个系列的故事情节都不同,都有各自的独特魅力呢。还有,第三部作品里,除了我之外,还有李民基、金汎等前辈的新加入,作品里的看点更多了。”借助金智媛热情的演技,《朝鲜名侦探:吸血怪魔的秘密》上映不到两周,其票房成绩就突破了220万观影人次。因为这是与好莱坞大片《黑豹》进行直接竞争之后取得的成绩,所以显得更加宝贵。经过春节假期,这部电影在韩国电影中上升至票房第1位。前两部的累积总观影次数是865万人次,加上第三部之后,《朝鲜名侦探》系列突破了1

千万观影人次大关。

06a8c51ca9d283d1564f0eb42feeb7d4_1520512

电影《朝鲜名侦探:吸血怪魔的秘密》剧照中的演员金明民与金智媛。

 

   “此前,我一直作为粉丝来观看这一系列作品,这次能够亲自参与其中,真的非常高兴。在拍摄现场,我不禁想:‘正是因为拍摄现场气氛如此好,才能做出系列作品的吧’。金明民、吴达洙两位前辈非常有默契,(所以)我在进行演技的时候一心想着好好配合两位大前辈。”

 

06a8c51ca9d283d1564f0eb42feeb7d4_1520512 

   Ⓒ Showbox


   金智媛最近被称为“最有潜力的女演员”。近几年,韩国的演艺界面临着“20多岁女演员紧缺现象”。金智媛打破了这样的忧虑,展现了与众不同的成长趋势。她通过《太阳的后裔》跃升为韩流明星,去年播出的《三流之路》则展现了她作为女主演的大潜力。如今,《朝鲜名侦探:吸血怪魔的秘密》也取得了较好的票房成绩,金智媛成为了跨越电视剧和电影之界的大演员。

   “我觉得我运气真的很好。当然,作品的成绩并不只是运气和感恩之心所能取决的,但目

前为止,我取得的所有成绩,都不是我一人所为,而都是因为我遇见了很多好人。所以,我只能说自己运气很好。

金智媛是出了名的“人品好”的演员,跟她合作过的演员们都不约而同地表扬她。在《三流

之路》中,金智媛与同辈的演员们好爽地促进了友谊;在《朝鲜名侦探》中,她则对前辈们彬彬有礼。金明民和吴达洙接受媒体采访时,都对金智媛赞不绝口。

   “与其说我做得好,不如说我是跟随着前辈们走,因为前辈们对我实在太好了。看到演员大

前辈们一刻都不休息就准备下一戏的场景,我深有感触。出演《三流之路》的时候,我常常和同辈的演员们一起,像老朋友一样开心地聊天,我从他们身上也学到了很多。比如说朴叙俊,他在《三流之路》里有很多动作戏,身体肯定很疲惫,但他为了保持演技时的感觉,连在休息时间也不停地运动。这样的热情让我感叹不已。

   今年,金智媛转入二十五周岁了。随着年龄的增长,她作为主人公在拍摄现场上需要担任的角色也更多,大众对她的期待值也更高了。随着出演作品的成绩越好,金智媛的苦恼也增多了。然而,这是想要成为更好的演员、更好的人,就无法避免的成长过程。

   “演员这个职业,并没有自己先选择作品的机会,而是先有了聘请、看到台本之后,才能做出选择。就算我做好了完美计划,也有‘事与愿违’的时候。所以我想先从拿到的台本中,选出能展现更好的演技的一些作品,选完之后就只想尽力做好。”

 

笔者 金素理

 

 

영화 <조선 명탐정3> 헤로인 … ‘가장 성장세가 두드러진 배우

 

김지원

 

한지민, 이연희 선배님을 잇는다는 것만으로 영광이에요.”

배우 김명민, 오달수가 출연하는 영화 <조선 명탐정> 3번째 시리즈 ‘흡혈괴마의 비밀’에 참여한 배우 김지원은 이 작품에 참여하게 될 수 있었다는 것에 무한한 감사를 표했다.

시리지의 1, 2편에는 각각 배우 한지민, 이연희가 홍일점으로 참여했다. 한국 영화 시장에서는 드물게 시리즈물로 제작될 정도로 흥행 성적이 좋기 때문에 과연 3편의 헤로인은 누가 것인지 관심이 쏠렸고, 영광의 주인공은 김지원이 됐다.

정말 좋아하는 선배님의 뒤를 이어 <조선 명탐정> 출연할 있게 것만으로도 영광이고 감사하죠. 비교되는 것이 두렵지는 않아요. 시리즈의 이야기가 다른 만큼 각자의 매력이 있을 거라 생각해요. 게다가 3편에는 외에도 김범, 이민기, 박근형 선배님 등도 새롭게 합류했기 때문에 볼거리가 많아요.”

김지원의 열연에 힘입어 <조선 명탐정> 개봉 2 만에 220 관객을 돌파했다. 할리우드 블록버스터 <블랙팬서> 맞대결 끝에 거둔 성과라 더욱 값지다. 연휴 기간을 관통하며 한국 영화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다. 이전 편의 누적 관객수만 865 명인 것을 고려하면 3편까지 합해 <조선 명탐정> 시리즈는 1000 문턱을 넘어섰다.

“그동안은 저 역시 영화팬으로만 접하던 시리즈였는데 직접 참여할 수 있어서 정말 기뻤어요. 촬영하는 동안 ‘이렇게 팀 분위기가 좋기 때문에 시즌제가 가능했나’라고 생각했죠. 김명민-오달수 선배님은 ‘쿵’하면 ‘짝’하는 느낌이었어요. 저는 선배님에게 맞춰 나가기만 하면 좋겠다는 생각으로 연기했어요.

김지원은 최근 한국 연예계에서 가장 성장세가 두드러진 배우다. 20 여배우 기근현상’이라는 우려 속에서도 독야청청 성장세를 이어왔다. 드라마 <태양의 후예> 한류스타 반열에 올랐고 지난해 방송된 드라마 < 마이웨이> 단독 여주인공으로서 가능성을 확실하게 보여줬다. 여기에  <조선 명탐정> 성공까지 더해지며 드라마와 영화를 오가며 주연배우로 확실하게 자리매김하게 셈이다.

저는 정말 운이 좋았다고 생각해요. 물론 운과 감사하는 마음만으로 출연작의 성과가 나올 수는 없지만 지금 지금까지 일군 모든 성과가 혼자 만의 힘으로 아니라고 생각해요. 좋은 분들과 만난 덕분이 크죠. 그렇기 때문에 운이 좋았다 말할 수밖에 없을 같아요.”

김지원은 인성이 좋기로도 유명한 배우다. 그와 함께 호흡을 맞췄던 배우들은 약속이나 칭찬을 늘어놓는다. < 마이웨이> 때는 또래 배우들과 어울리며 단단한 우정을 다졌고, <조선 명탐정>에서는 선배들을 깍듯이 모셨다. 그래서 김명민과 오달수는 개봉을 앞두고 언론 인터뷰를 가지며 입에 침이 마르도록 김지원에 치켜세웠다.

제가 잘했다기 보다는 선배님들이 워낙 잘해주시니까 저는 그저 따라가려고 했던 것밖에 없어요. 정말 연기 고수신데도 잠시도 쉬지 않고 다음 연기를 준비하는 선배님들의 모습을 보면서 느끼는 바가 컸어요. < 마이웨이> 촬영할 때는 또래 배우들과 연기하면서 동네 친구처럼 재미있게 수다도 떨었어요. 하지만 그들에게서도 배울 점이 많았어요. 박서준은 < 마이웨이>에서 몸을 많이 쓰는 배역을 맡아 지칠 법도 한데 쉬는 시간에도 느낌을 유지하려 계속 운동을 했죠. 그런 열정에 감탄이 나왔어요.”

어느덧 20 중반에 나이가 김지원. 이제는 주인공으로서 촬영 현장에서 연기 외적으로도 해내야 역할이 많아졌다. 이와 함께 그를 바라보는 대중의 기대치 역시 상승할 수밖에 없다. 그렇기 때문에 출연작이 성공을 거둘수록 김지원의 고민 역시 깊어진다. 나은 배우, 나은 사람이 되기 위한 담금질이다.

배우는 제가 작품을 선택한다기보다는, 섭외가 와야 대본을 보고 결정 연기할 있는 직업이잖아요. 제가 계획을 세운다고 뜻대로 되지 않을 때도 있고요. 그래서 일단 주어진 대본 안에서 좋은 모습을 보여드릴 있는 작품을 선택하고, 안에서 최선을 다하고 싶어요.”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0


回帖目录

无回帖信息.


公司简介 个人信息经办方针 服务条款
务本(株)/首尔阿04401/2017,3,6/海东周末/发刊、编辑人:朴宣昊
首爾特別市 中郎區 四佳亭路 41路 (gil) 6, Road Park Bld.1F
每周5发刊/070-4821-1919/青少年保护负责人;李东耿。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