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oy Kim《那时分手就好》 > 娱乐

查看原文




Login



调查问卷

韩国要不要部署萨德?

이벤트
KOREA WON
Untitled-4



[K-Pop] Roy Kim《那时分手就好》

본문

     Roy Kim(金相佑)于2月12日发行的最新单曲《那时分手就好》至今已持续位列排行榜前几位,十分强势。他正在美国乔治敦大学就读,在

没有其他特别的活动时,仅凭音源就深受人们喜爱,更具有特别的意义。

 

06a8c51ca9d283d1564f0eb42feeb7d4_1520515

 

   《那时分手就好》是一首充满情感的抒情曲。歌词和旋律都比之前的热门歌曲单纯,让人感到放松,因此听起来更加舒服。在Roy Kim亲自作词作曲的歌曲基础上,添加了吉他手洪俊镐和贝斯手崔训的演奏,提高了歌曲的完成度。与BROWN EYED SOUL、尹钟信、成诗京等韩国最佳男歌手一起合作过的作曲家姜华成的编曲和歌手曹圭赞的伴唱使整个歌曲变得更加温暖丰富。

   其MV也是人气要素之一。在此歌曲的MV中,Roy Kim不像常见的男主角一样, 进行眼神里充满忧伤在雨中行走或烧毁恋人的照片等行为。他只是等待着恋人并不会到来的联络,不断地看着手机。和朋友打篮球结束以后,一个人坐在游乐场的时候,晚上打着瞌睡做作业的也随时确认手机。这首MV很好地表现出普通人的孤独和思念,引起了很多人的共鸣。尤其是MV以Roy Kim实际就读中的美国乔治敦大学为背景,给人更真实的感觉。

   Roy Kim于2012年参加选秀节目《Super Star K》第四季,获冠军后正式出道。当时他凭借英俊的外貌、被美国知名大学录取、韩国国内著名米酒企业会长的儿子等亮点受到热议。之后每次发行的歌曲都大获成功,具有“像妈妈朋友的儿子那样长得帅、聪明、有钱”的意思的“妈朋

儿(别人家的孩子,妈妈朋友的儿子的缩略语,各方面都很出色的男性)”成了代表他的单词。

   Roy Kim表明了对“妈朋儿”这一头衔的立场,“想毫无理由地贬低我的人们会断定‘他什么都没做’,我知道即使我说‘我努力了’,那些人们也不会听。我只是在走我的路,认真努力而已。我不愿意说出悲伤的故事,晒出我的伤口,这是我自己要面对的问题,我只想和大家分享好的事情”,Roy Kim表明了自己的真心。 

 

남들이 뭐라는 게 뭐가 중요해요

namdeul-i mwolaneun ge mwoga jung-yohaeyo

别人说什么 有什么重要的

서로가 없음 죽겠는데 뭐를 고민해요

seologa eobs-eum juggessneunde mwoleul gominhaeyo

没有彼此就无法活下去 还在苦恼什么

우리 함께 더 사랑해도 되잖아요

uli hamkke deo salanghaedo doejanh-ayo

我们一起 再多爱彼此一些 不就好了吗

네가 다른 사람이 좋아지면 nega daleun salam-i joh-ajimyeon 

当你开始爱上别人

내가 너 없는 게 익숙해지면 naega neo eobsneun ge igsughaejimyeon 

当我开始习惯没有你的生活

그때가 오면 그때가 되면 그때 헤어지면 돼

geuttaega omyeon geuttaega doemyeon geuttae heeojimyeon dwae

 

若那时将至 那时到来 那时分手就好

笔者 李东耿

 

로이킴

 

그때 헤어지면

 

2월 12 발표한 로이킴의 그때 헤어지면 2 이상 차트 상위권에 머물며 강세를 보이고 있다. 미국 조지타운대에서 학업 중인 가운데 방송이나 별다른 활동 없이 음원만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어 더욱 의미 있는 성과다.  

그때 헤어지면 감성적인 발라드 곡이다. 가사도, 멜로디 라인도 이전 히트곡보다 단순하고  힘이 빠졌다. 그래서 듣기 편안하다. 로이킴이 직접 작사, 작곡한 곡에 기타리스트 홍준호와 베이시스트 최훈의 연주를 더해 완성도를 높였다. 브라운아이드소울, 윤종신, 성시경 국내 최고 남자 보컬리스트들과 함께 작업해온 작곡가 강화성의 편곡과 보컬리스트 조규찬의 코러스는  전체를 따뜻하고 풍성하게 만든다. 

뮤직비디오 역시 인기몰이 요소 하나. 뮤직비디오에서 로이킴은 흔한 남자 주인공처럼 우수에 눈빛으로 빗속을 걷거나 연인과의 사진을 불태우는 등의 행위를 하지 않는다. 다만 오지 않는 연락을 기다리며 끊임없이 휴대폰을 열어본다. 친구들과 농구가 끝난 후에도, 혼자 놀이터에 앉아 있을 때도, 밤에 졸면서 과제를 하다가 깼을 때도 수시로 휴대폰을 확인한다. 평범한 사람들의 외로움과 그리움을 담아낸 뮤직비디오는 많은 사람들의 공감을 얻어냈다. 특히 로이킴이 실제 학업 중인 미국 조지타운대학교를 배경으로 더욱 사실적인 느낌을 준다. 

로이킴은 2012 오디션 프로그램 <슈퍼스타K>에서 우승을 거머쥐며 가요계에 데뷔했다. 당시 준수한 외모, 미국 명문대에 합격한 학생이라는 , 국내 주류 기업 회장 아들이라는 점이 화제를 모았다. 이후 발표하는 곡마다 히트를 기록하면서 엄마 친구 아들처럼 잘생기고, 똑똑하고, 돈도 많다 의미의 엄친아 그를 대표하는 단어가 되었다. 

로이킴은 엄친아라는 타이틀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이유 없이 비하하고 싶은 이들이 쟤는 아무것도 안했겠지라고 단정짓는다. ’ 노력했어요라고 외쳐봤자 들어주지 않을 안다라고 털어놨다. 이어 그저 길을 가고, 열심히 뿐이다. 슬픈 얘기나 상처에 대해 얘기하고 싶지 않다. 내가 이겨내야 부분이고, 좋은 것만 공감 받고 싶다라며 솔직한 마음을 고백했다.

  

우리 나중에는 어떻게 될진 몰라도 uli najung-eneun eotteohge doeljin mollado
정해지지 않아서 그게 나는 좋아요 jeonghaejiji anh-aseo geuge naneun joh-ayo 

남들이 뭐라는 뭐가 중요해요 namdeul-i mwolaneun ge mwoga jung-yohaeyo
서로가 없음 죽겠는데 뭐를 고민해요 seologa eobs-eum juggessneunde mwoleul gominhaeyo
우리 함께 사랑해도 되잖아요 uli hamkke deo salanghaedo doejanh-ayo
네가 다른 사람이 좋아지면 nega daleun salam-i joh-ajimyeon 
내가 없는 익숙해지면 naega neo eobsneun ge igsughaejimyeon 
그때가 오면 그때가 되면 그때 헤어지면 돼 

geuttaega omyeon geuttaega doemyeon geuttae heeojimyeon dwae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0


回帖目录

无回帖信息.


公司简介 个人信息经办方针 服务条款
务本(株)/首尔阿04401/2017,3,6/海东周末/发刊、编辑人:朴宣昊
首爾特別市 中郎區 四佳亭路 41路 (gil) 6, Road Park Bld.1F
每周5发刊/070-4821-1919/青少年保护负责人;李东耿。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