秋季来临,韩国抒情曲歌手代表陆续回归——任昌丁、K.Will、Davichi > 娱乐

查看原文




Login



调查问卷

韩国要不要部署萨德?

이벤트
KOREA WON
Untitled-4



[K-Star] 秋季来临,韩国抒情曲歌手代表陆续回归——任昌丁、K.Will、Davichi

본문

       清明透彻的天空和充满感性的抒情歌曲有一个共同点,那就是容易在秋天得到人们的关注和喜爱。
       歌手秀丽的外貌、多彩的舞台表演、各种音源促销活动以及更多的TV秀出演宣传,这一切在一张音乐专辑的制作过程中所占的比重绝不低于音乐本身。但是,秋天来了。只靠歌手的嗓音、歌曲的词曲就能得到人们喜爱的季节,秋天终于来了。就像《樱花结局》一样,是代表性的春季歌曲,这样的歌曲排满春天的人气歌榜。然而,一到秋天,人气歌榜就会被充满感性的抒情歌手占领。
       任昌丁是在秋天最有信心的歌手之一。他可谓是韩国第一代“全才艺人”。通过在电影《南部军》里扮演游击队员进入演艺圈的任昌丁,更多的人认为他是一名喜剧专业演员。但作为一名抒情歌手他也取得了辉煌的成就。任昌丁的代表歌曲《一杯烧酒》,小编敢确定地说只要是韩国人至少听过一次。“喂,是我呀”,喝醉酒后给已分手的爱人打电话告白的歌词,让许多听众产生了深深的同感。

 

1405869bb04ffcd59ba2018ad1498cec_1507700
任昌丁 ⓒ news1


       作为“老歌手”的他,其音乐仍拥有很多年轻听众的肯定。2015年秋季,由《再一次相爱》席卷了所有热歌榜之首,在2016年秋通过《我触犯的爱》占据了音源榜第一位。根据他的经纪公司所言,今年秋天他将要发表一首抒情歌曲,是“前所未有的杰作”。

       K.Will也是一名韩国代表性的感情歌手之一。任昌丁的歌总是情不自禁地泄露出悲伤的感情,而K.Wil l的歌则使劲向外迸发悲痛欲绝的感情。K.Will凭借2009年秋发布的《想念想念想念》一下子进入了最具韩国代表性抒情歌手行列。天赐的嗓子、细腻的感情表现和使人感到爽的高音,使他被人们誉为“天生的歌手”。我们所听的歌曲到底是MR(歌曲的伴奏)还是AR(伴奏和歌手演唱一同录音的音源)?这很难辨别,原因就是他那超级棒的演唱能力。亲眼观看K.Will现场表演的人,百分之百会被他迷住。
       进入演艺圈已有十年的K.Will发行了正规专辑《PART.1 NONFICTION》,并展现了要“承包”整个秋天的抱负。主打曲《Nonfiction(实话)》是继《流泪不止》与《想念想念想念》之后,充满K.Will特有感性的离别叙事曲。主要描述了一个男人回想他与恋人过往幸福的回忆,后悔分手,感到无比的悲痛。搭配了K.Will哀切的歌声与动人的旋律,让听众能够真切地感受到歌中男人的心情。

 

1405869bb04ffcd59ba2018ad1498cec_1507700
K.Will ⓒ news1


       再来介绍一下打破了人们认为抒情歌曲专属于男歌手的固定观念的女抒情歌手。那就是两位MM组成的演唱团体Davichi。2008年,发行了首张正规专辑《Amaranth》,同时受到了广大群众的关注。当时的主打曲《即使很也爱你》和《悲伤的约定》到现在仍为代言女心的“女性抒情歌曲”。她们在去年10月推出的迷你专辑双主打曲《在我身边的是你》与《收到的爱致给予的爱》,曾经占据热歌榜冠军和亚军。而今年秋季即将公开的Davichi专辑,我们可以期待她们别具特色的魅力。因为与Davichi联手,准备她们今年秋季回归的Black Eyed必胜,曾和TWICE、SISTAR等明星合作过,并创作出了很多热门歌曲。Davichi表示,她们会给粉丝带回“充满秋天氛围”的歌曲,报答粉丝对她们的关心。

 

1405869bb04ffcd59ba2018ad1498cec_1507700
Davic hi ⓒ news1

 

笔者 李东耿 

 

 

 

가을이면 돌아오는 대표 감성 발라더들

임창정, 케이윌, 다비치

 

청명한 하늘과 감성 발라드 공통점은? 가을이면 높아지는 것들이다.

최근 앨범 작업에서 비주얼이나 퍼포먼스, 다양한 프로모션 및 방송 출연은 음악만큼이나 중요한 비중을 차지한다. 하지만 오롯이 목소리, 가사, 음악만으로 사랑받을 수 있는 계절, 가을이 왔다. 가을 하면 역시 감성 발라드이기 때문. 봄만 되면 ‘벚꽃 엔딩’과 같은 봄 노래들이 차트에 올라오듯이 가을 차트에는 감성 발라더들의 이름들이 눈에 띈다.  

임창정은 가을에 유독 자신 있는 가수 중 하나다. 임창정은 원조 ‘만능 엔터테이너’라고 할 수 있다. 영화 <남부군>으로 데뷔하여 코믹 영화 배우로 더 많이 알려졌지만 발라드 가수로서 그의 커리어도 대단하다. 그의 노래 ‘소주 한 잔’은 한국인이라면 누구나 한번쯤은 들어봤을 만큼 유명하다. ‘여보세요 나야’라며 술에 취해 헤어진 연인에게 전화를 건다는 내용의 가사는 많은 이들의 공감을 산다.

이른바 ‘옛날 가수’였던 그의 음악은 21세기에도 통했다. 2015년 가을에는 ‘또 다시 사랑’으로 차트 올킬을 기록했으며 2016년 가을에도 ‘내가 저지른 사랑’으로 음원 차트 1위를 기록했다. 이러한 기세는 2017년 가을에도 이어질 예정이다. 소속사 관계자에 따르면 또 한번 ‘역대급 발라드’가 탄생했다는 후문이다. 

케이윌 역시 대표 감성 발라더 중 한 명이다. 임창정이 무던해서 슬픈 감성이라면 케이윌은 애절하고 또 애절하다. 케이윌은 2009년 가을에 발표한 ‘그립고 그립고 그립다’로 대표 감성 발라더의 반열에 올랐다. 타고난 성량과 섬세한 감정 표현, 그리고 시원한 고음처리로 ‘타고난 보컬리스트’라 불린다. MR(노래를 부르기 위한 반주)인지 AR(가수의 목소리와 반주가 모두 녹음된 음원)인지 구분이 안되는 라이브 실력에 그의 무대를 직접 보면 팬이 될 수밖에 없다는 후문이다.

데뷔 10년차를 맞은 케이윌은 올가을도 자신의 계절로 만들겠다는 포부를 보이며 정규 앨범 <PART.1 NONFICTION>을 발매했다. 타이틀 곡 ‘실화’는 ‘눈물이 뚝뚝’, ‘그립고 그립고 그립다’에 이은 케이윌표 이별 발라드이다. 연인과 헤어진 현실을 믿지 못하다 결국은 후회하고 아파하는 남자의 모습을 노래했다. 그의 감성은 더욱 짙어졌다. ‘네가 너무 보고 싶다. 미치도록 보고싶다’는 절규는 감성을 건드린다. 

발라드는 남성 가수의 전유물이라던 고정관념을 깬 여성 발라더도 있다. 여성 듀오 다비치가 그 주인공. 다비치는 2008년 1집 < Amaranth>로 데뷔와 동시에 뜨거운 스포트라이트를 받았다. 당시의 활동곡 ‘미워도 사랑하니까’와 ‘슬픈 다짐’은 지금도 많은 여성들의 마음을 대변하는 발라드곡으로 손꼽히고 있다. 

 

이들이 지난 해 10월 발매했던 미니앨범의 더블 타이틀곡 ‘내 옆에 그대인 걸’과 ‘받는 사랑이 주는 사랑에게’는 음원차트 1,2위를 나란히 장식했다. 이러한 분위기 속 올해 가을 그들이 내놓을 음반에서는 다비치의 색다른 매력을 느낄 수 있다. 트와이스, 씨스타 등과 작업하여 수많은 히트곡을 만들어냈던 블랙아이드필승과 손잡았기 때문이다. 다비치는 “가을 분위기에 어울리는 노래로 기다림에 보답하겠다”고 전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0


回帖目录

无回帖信息.


公司简介 个人信息经办方针 服务条款
务本(株)/首尔阿04401/2017,3,6/海东周末/发刊、编辑人:朴宣昊/首尔 中郎区 面目3洞 607-10 吉路道 Bd
每周5发刊/070-4821-1919/青少年保护负责人;张雨。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