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31 (화)

  • 구름조금동두천 3.5℃
  • 구름조금강릉 5.9℃
  • 맑음서울 6.3℃
  • 맑음대전 6.8℃
  • 맑음대구 7.8℃
  • 맑음울산 7.5℃
  • 맑음광주 8.1℃
  • 구름조금부산 9.4℃
  • 맑음고창 3.1℃
  • 구름많음제주 12.7℃
  • 구름조금강화 2.5℃
  • 맑음보은 3.2℃
  • 맑음금산 4.3℃
  • 맑음강진군 5.7℃
  • 맑음경주시 3.9℃
  • 맑음거제 7.8℃
기상청 제공

K-now

말레이시아 술탄 무하마드 5세 국왕 결혼

말레이시아 술탄 무하마드 5 국왕이 최근 24 연하의 여성과 결혼한 것으로 알려졌다. 신부는 러시아 국적의 모델 출신인 옥사나 보예보디나. 나이는 25살이다. 신랑인 국왕은 49살이다. 말레이시아 국영 베르나마 통신 현지 언론은 30(현지시간) 러시아 매체 등을 인용해 무하마드 5세가 지난 22 모스크바 근교 바르비카에서 2015 미스 모스크바 출신의 모델 옥사나 보예보디나와 결혼식을 올린 것으로 알려졌다고 보도했다.

결혼식 장면으로 알려진 사진 속에서 무하마드 5세는 말레이시아 전통 의상을, 보예보디나는 하얀 웨딩드레스를 입고 있다. 주인공 뒤로는 꽃을 미모의 여성들이 들러리를 서고 있다.

사람이 결혼에 이르게 과정은 공개되지 않았지만, 일부 외신은 보예보디나가 18개월 유럽에서 명품 시계 홍보 모델로 활동하다가 무하마드 5세를 만났다는 관계자들의 이야기를 전했다. 러시아 국립 플레하노프 경제대학 경영학부 졸업생으로 알려진 보예보디나는 올해 4 이슬람으로 개종하고 '리하나'라는 무슬림 이름을 받았다.

말레이시아 왕궁은 아직 이와 관련해 입장을 내놓지 않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