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19 (금)

  • 맑음동두천 18.3℃
  • 맑음강릉 14.1℃
  • 맑음서울 19.1℃
  • 흐림대전 17.9℃
  • 흐림대구 12.0℃
  • 흐림울산 12.0℃
  • 흐림광주 18.5℃
  • 흐림부산 14.5℃
  • 흐림고창 17.4℃
  • 맑음제주 21.3℃
  • 맑음강화 18.2℃
  • 구름많음보은 12.8℃
  • 흐림금산 17.8℃
  • 흐림강진군 16.2℃
  • 흐림경주시 12.6℃
  • 흐림거제 14.6℃
기상청 제공

중국 시사/경제

日 닌텐도, 텐센트와 손잡고 중국시장 진출 성공해 '주가 폭등'

일본 닌텐도가 중국의 대표적인 게임기업 텐센트와 함께 중국시장 진출에 성공했다.

 

19일 일본 도쿄증시에서 닌텐도 주가는 장중 15.5% 이상 오르며 6개월 이래 최고치를 기록하고 있다. 닌텐도의 미국주식예탁증권(ADR) 역시 한 때 14%가까이 폭등했다. 2016년 9월 이후 최대 폭이다.

 

닌텐도 주가 증폭의 원인은 중국 시장 진출의 성공 때문이다. 규제 때문에 중국시장 진출에 난항을 겪던 닌텐도는 중국의 대표 게임기업 텐센트와 손을 잡아 닌텐도 스위치를 중국에서 판매할 수 있는 첫 관문이 열린 셈이다.

 

이날 중국 광둥성 정부는 웹사이트 성명을 통해 텐센트가 신청한 닌텐도의 신형 게임기(스위치) '뉴 슈퍼마리오 브러더스 U 디럭스' 판매 신청을 임시로 승인했다고 밝혔다.

 

텐센트가 닌텐도 스위치 유통 승인을 광둥성에서 받은 것은 본사가 광둥성에 위치해 있기 때문으로 분석되고 있다. 업계에서는 곧 중국 전국 단위의 판매가 허가될 것이라는 의미로 해석하고 있다.

 

2017년 출시된 닌텐도 스위치는 전 세계적으로 3200만 대 이상 팔린 인기 게임기다. 매출을 늘리기 위해서는 중국 시장 진출은 필수였지만 복잡한 중국의 규제와 현지 판매 파트너사 물색에 난항을 겪었다.

 

비록 닌텐도 스위치의 판매는 불허였지만 중국 내에서 닌텐도 캐릭터들의 인기는 꽤 높았다.

 

영국 일간 파이낸셜타임스(FT)는 "마리오, 젤다 등 닌텐도 캐릭터의 힘이 먼저 인정받았다"며 "(중국시장 진출로) 앞으로 닌텐도 예상 판매량 집계에도 변화가 있을 것"이라고 예측했다.

 

한편, 중국은 2014년부터 해외 업체들의 게임기 판매를 규제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