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30 (화)

  • 구름많음동두천 22.5℃
  • 구름조금강릉 16.3℃
  • 맑음서울 22.1℃
  • 구름조금대전 22.1℃
  • 구름많음대구 18.5℃
  • 흐림울산 16.5℃
  • 흐림광주 19.6℃
  • 흐림부산 18.5℃
  • 구름많음고창 17.6℃
  • 흐림제주 16.8℃
  • 구름많음강화 18.3℃
  • 구름많음보은 21.4℃
  • 구름많음금산 21.1℃
  • 흐림강진군 18.8℃
  • 흐림경주시 17.8℃
  • 흐림거제 18.6℃
기상청 제공

중국 시사/경제

중국 각 지역 1분기 경제지표 발표, '12지역 전망치 웃돌아'

중국이 최근 발표한 각 지역 1분기 경제지표에 따르면, 12곳이 지역총생산(GRDP) 성장률의 연간 전망치를 상회한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중국 각 지역에서 올 1분기(1~3월) 경제지표가 잇따라 발표됐다. 전국 24개 성•시•구(省市區) 지역이 1분기 경제실적을 이미 발표했다.

 

현재까지 발표를 종합해 보면, 올 1분기 지역총생산 성장률이 연간 전망치 범위에 속한 지역은 푸젠(福建)성, 안후이(安徽)성, 베이징시, 랴오닝(遼寧)성, 충칭(重慶)시, 톈진(天津)시 등 6곳만 해당되는 것으로 전해졌다.

 

1분기 GRDP 성장률이 연간 전망치를 웃돈 지역은 12곳이었다. 윈난(雲南)성과 구이저우(貴州)성은 각각 9.7%, 9.2%로 성장률 1, 2위에 나란히 올랐다. 성장률이 전망치를 밑돈 지역은 산시(陜西)성, 칭하이(靑海)성, 광시(廣西) 장족자치구, 후난(湖南)성, 하이난(海南)성, 네이멍구(內蒙古) 자치구 등 6개 곳이 해당됐다.

 

푸이푸(付一夫) 쑤닝금융연구원 선임연구원은 “전반적으로 올 1분기 중국 각 지역의 경제발전은 안정적인 성장세를 나타냈다”며 “대부분 성 지역 경제성장률은 전망치에 부합하거나 상회하는 수준을 기록했는데, 이는 해당 지역의 성장 잠재력을 보여준다”고 28일 증권일보 인터뷰에서 말했다.

 

지역별 경제 실적을 살펴보면, 지난 1분기 중국에서 가장 눈에 띄는 실적을 기록한 지역은 톈진시인 것으로 나타났다.

 

푸 선임연구원은 “2018년 1분기 이후 톈진시 경제성장률이 회복되고 있다. 지난해 1분기 1.9%, 상반기 3.4%, 1~3분기 3.5%, 전체 3.6%에서 올 1분기는 4.5%로 뚜렷한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고 설명했다.

 

덧붙여 푸 선임연구원은 “올 1분기 톈진시 고정자산 투자액은 전년 동기 증가율은 –25.6%를 기록한 것에 비해 26.1% 증가했다. 고정자산 투자의 강세 전환이 주된 톈진시 경제 상승세의 요소”라면서 “민간투자 회복이 더 중요했다. 1분기 톈진시 민간투자 증가율은 46.4%로 전국 평균보다 20.3%포인트 높았고, 전체 투자에서 민간투자가 차지하는 비중은 50%를 넘어서 큰 요소로 작용했다”고 분석했다.

 

한편, 1인당 소득 증가율 측면에서는 중서부 지역도 좋은 실적을 거뒀다.

 

이에 대해 푸 선임연구원은 “시짱(西藏) 자치구 1인당 소득 증가율은 11.9%, 구이저우성과 안후이성 소득 증가율은 모두 10% 이상을 보였다. 이는 중서부 지역 주민들의 소비 잠재력이 우수한 것을 볼 수 있으며, 향후 (중국 경제) 내수 확대와 안정적 성장의 기틀이 될 수 있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