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16 (일)

  • 맑음동두천 21.5℃
  • 구름많음강릉 16.6℃
  • 맑음서울 22.3℃
  • 구름조금대전 20.0℃
  • 구름조금대구 21.0℃
  • 구름조금울산 21.0℃
  • 맑음광주 19.9℃
  • 맑음부산 22.5℃
  • 맑음고창 20.4℃
  • 구름조금제주 21.5℃
  • 맑음강화 21.2℃
  • 맑음보은 20.2℃
  • 맑음금산 20.5℃
  • 맑음강진군 22.2℃
  • 맑음경주시 20.8℃
  • 맑음거제 23.4℃
기상청 제공

중국여론동향

아이콘 비아이 마약 의혹으로 중국팬 갑론을박

YG엔터테인먼트 소속 아이돌 그룹 아이콘(iKON)의 리더 비아이(B.I·김한빈)가 마약 의혹에 휩싸이면서 중국팬들이 갑론을박을 벌이고 있다.

11일 디스패치가 비아이가 지난 2016년 4월 마약류 위반 피의자 A씨와 나눈 마약 관련 카카오톡 대화를 입수했다고 보도하자 비아이는 다음날인 12일 인스타그램에서 맴버과 팬들에게 사과하며 그룹 탈퇴를 발표했다.

비아이의 마약 의혹 소식이 전해지자 웨이보에서 핫이슈로 떠올랐다. 일부 네티즌들은 “못 믿겠다”, “불쌍하다”는 글을 올리며 동정심을 표했지만, 다른 네티즌은 ‘한국정부는 YG와 연예인을 철저히 조사하라“며 ”(YG)가 마약회사냐“라고 비판하기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