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24 (월)

  • 맑음동두천 23.5℃
  • 맑음강릉 21.4℃
  • 맑음서울 23.4℃
  • 맑음대전 25.0℃
  • 맑음대구 23.1℃
  • 맑음울산 18.2℃
  • 구름많음광주 24.0℃
  • 맑음부산 19.5℃
  • 구름조금고창 21.5℃
  • 맑음제주 21.5℃
  • 맑음강화 20.5℃
  • 맑음보은 22.0℃
  • 구름조금금산 23.2℃
  • 흐림강진군 22.4℃
  • 맑음경주시 19.7℃
  • 맑음거제 20.0℃
기상청 제공

경제 & 산업

한글과컴퓨터, 중국 시장 진출 나선다..'MS 대안으로 수요 늘어'

 

국내 대표적인 오피스 소프트웨어 업체 한글과컴퓨터가 중국 시장 진출에 나섰다.

 

한글과컴퓨터는 24일 중국 웨이쉬그룹과 중국 및 아시아 시장 오피스 소프트웨어 공급 및 판매를 위한 전략적 업무제휴를 체결했다고 전했다. 웨이쉬그룹은 아시아 최대 ICT(정보통신기술) 유통 기업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협약을 계기로 중국과 아시아 시장에서 PC·모바일·웹 기반의 한컴오피스 판매를 추진할 것이라고 한컴과 웨이쉬그룹은 전했다.

 

웨이쉬그룹은 중국에 본사를 두고 있으며 다양한 글로벌 기업들의 유통 파트너로서 활약하고 있다. 오라클, 인텔, 애플, 델, 화웨이와 같은 글로벌 ICT 500여 개 기업들과 협업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들 기업 제품을 중국, 말레이시아, 태국, 싱가포르 등 아시아 9개국에 분포되어 있는 유통 파트너들을 활용해 판매하고 있다.

 

또한 웨이쉬그룹은 자체 클라우드 서비스 사업을 운영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작년 기준 매출액이 9조 5천억 원에 달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한글과컴퓨터 관계자는 “최근 MS의 대안을 찾는 수요가 늘고 있는 상황 속에 웨이쉬그룹이 가진 넓은 유통망을 통해 글로벌 오피스 시장에서 많은 기회를 얻을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를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