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12 (금)

  • 흐림동두천 21.7℃
  • 구름조금강릉 23.0℃
  • 흐림서울 23.3℃
  • 흐림대전 23.6℃
  • 구름많음대구 25.3℃
  • 흐림울산 24.0℃
  • 흐림광주 25.2℃
  • 구름많음부산 25.2℃
  • 흐림고창 23.6℃
  • 구름많음제주 24.9℃
  • 구름많음강화 23.7℃
  • 흐림보은 23.7℃
  • 흐림금산 23.7℃
  • 맑음강진군 24.1℃
  • 흐림경주시 25.5℃
  • 맑음거제 27.0℃
기상청 제공

중국 시사/사회

대졸자 50% 월임대료 1500위안이하 원해

통근시간 1시간 이내 거리 선호…가장 ‘아쉬운 사람’은 룸메이트

대학 졸업예정자의 50% 월임대료로 1500위안 주택을 원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4일 중국 베이징대학의 '2019 대학졸업자 임대차 데이터 보고서'에 따르면 49%는 월 임대료가 1500위안(1위안은 약 171원) 이하이기를 원했다. 약 46%는 월 1500~3000위안의 임대료를 낼 수 있다고 답했다. 반면 월 3000원 이상의 임대료를 받을 수 있는 사람의 비율은 3.9%에 불과했다.

 

졸업생 10명 중 8명은 셋방로 살며 1000~2000위안 가격대 구간을 더 고려하고, 월세와 공동 임대의 방식으로 경제적 부담을 경감하겠다고 답했다.

 

졸업생의 80% 가까이는 주택 임대를 할 때 임대 기관 앱을 통해 셋방을 얻는다고 답했다. 셋방 조건 선택에서 졸업생들은 지리적 위치가 좋고, 살기 편하고, 질이 높은 집을 선호하며 통근 시간을 1시간으로 제한하기를 원한다. 졸업시즌 감정지수를 조사한 결과 ‘가장 아쉬운 사람’으로 동창이나 연인보다 4년 동안 동거한 룸메이트를 꼽았다.

 

한편 인민망민정데이터센터는 미래망과 시나닷컴, 웨이보와 공동으로 ‘에그 플랜’을 발표했다. 에그 플랜은 대학생들의 여름방학 인턴쉽, 타지 인턴쉽 등 단기 임대에 대한 수요와 난제에 대응하기 위해 정교한 도우미를 제공한다. 에그 아파트는 대학 재학생을 위해 월세방를 제공하고, 1인당 200위안의 전세수당을 지원한다. 이 수당은 학적 검증을 통과한 재학생만 받을 수 있으며 월세 계약 때 첫 월세에서 직접 공제해 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