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22 (금)

  • 구름많음동두천 2.4℃
  • 구름조금강릉 8.8℃
  • 맑음서울 5.8℃
  • 맑음대전 5.9℃
  • 맑음대구 5.5℃
  • 맑음울산 10.7℃
  • 맑음광주 10.4℃
  • 맑음부산 14.6℃
  • 맑음고창 8.8℃
  • 구름조금제주 18.2℃
  • 구름많음강화 6.3℃
  • 맑음보은 4.8℃
  • 맑음금산 3.6℃
  • 맑음강진군 11.4℃
  • 맑음경주시 5.6℃
  • 맑음거제 11.2℃
기상청 제공

경제&사회

“화웨이는 연구 개발의 첨병”

화웨이 글로벌 5G 표준기술 기여도 에릭슨· 삼성보다 높아

화웨이의 특허 수가 꾸준히 상승하고 있다. 세계적으로 지적재산권을 존중하는 비즈니스 환경에서는 기본적으로 특허 건수가 미래의 수익이고 기업에 대해 매우 중요하다.

중국 언론 '제1재경'은 15일 "화웨이가 중국 기업 중 '연구 개발의 첨병'"이라고 보도했다.

 

공식 통계에 따르면 중국이 2018년 내놓은 발명특허 출원은 150만건으로 8년 연속 세계 1위다. 미국 특허 상위 20개 기업 중 화웨이와 징둥팡은 19위와 20위이며 특허 수는 각각 1680건과 1,625건이다. 전체 특허 건수가 줄어든 가운데 두 회사의 특허 건수는 전년보다 각각 12.4%, 15.3% 늘었다.

 

화웨이 특허 건수의 빠른 상승은 5G 기술 발전에 힘입은 바 크다. 중국은 이미 5G 표준 특허가 가장 많은 나라로 세계 30%를 차지하고 있다. 글로벌 5G 표준기술 기여도가 가장 높은 기업 10위 안에는 화웨이가 특허 1975건으로 15%를 웃돌아 에릭슨, 삼성, 노키아, 퀄컴을 앞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