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22 (금)

  • 구름많음동두천 0.8℃
  • 흐림강릉 8.3℃
  • 구름많음서울 6.2℃
  • 구름많음대전 5.7℃
  • 구름많음대구 4.9℃
  • 구름조금울산 8.4℃
  • 구름조금광주 8.4℃
  • 구름많음부산 11.0℃
  • 흐림고창 10.3℃
  • 구름조금제주 14.1℃
  • 구름많음강화 2.5℃
  • 흐림보은 3.0℃
  • 구름많음금산 1.5℃
  • 흐림강진군 7.2℃
  • 구름많음경주시 3.4℃
  • 구름많음거제 8.7℃
기상청 제공

시사/정치외교

아마존, ‘홍콩 독립’ 티셔츠 판매…네티즌 비판 가열

15일 종합미디어에 따르면 베르사체와 코치, 지방시 등 유명 브랜드가 대만 등을 독립국으로 표기해 물의를 일으킨 가운데 미국의 전자상거래 업체 아마존이 '홍콩 독립' 티셔츠를 판매한 것으로 드러났다. 아마존이 판매한 티셔츠에는 'FREE HONG KONG DEMOOCRACY NOW(지금 바로 홍콩 민주화 시켜라)'라는 문구와 함께 번체 중국어인 '홍콩 독립'을 달았다.

또한 아마존에서는 붉은색과 검은색, 파란색 등 다양한 색상에 '반송중(反送中)', '홍콩에는 인도 없다', '홍콩은 중국 특별행정구가 아니다' 등의 문구가 프린트된 옷이 판매됐다. 이밖에도 ‘Hong Kong is not China(홍콩은 중국이 아니다)’는 문구도 홍콩 특별행정구를 대표하는 자형꽃 깃발과 미국 성조기가 그려진 티셔츠가 아마존에서 판매됐다.

 

이같은 사실이 알려지자 티셔츠 구매 게시판에는 비난글로 도배됐다. 한 네티즌은 아마존 티셔츠 상품의 국기가 중국 국기로 바뀌었다 바뀌었다고 전하며 "나를 범한 자는 멀리 있어도 반드시 징벌한다(犯我中华者虽远必诛). 폐청(废青)이 중국에서 꺼져! 아마존 회사는 중국인 전원에게 사과해야 해!"라는 댓글을 올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