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31 (화)

  • 구름조금동두천 3.5℃
  • 구름조금강릉 5.9℃
  • 맑음서울 6.3℃
  • 맑음대전 6.8℃
  • 맑음대구 7.8℃
  • 맑음울산 7.5℃
  • 맑음광주 8.1℃
  • 구름조금부산 9.4℃
  • 맑음고창 3.1℃
  • 구름많음제주 12.7℃
  • 구름조금강화 2.5℃
  • 맑음보은 3.2℃
  • 맑음금산 4.3℃
  • 맑음강진군 5.7℃
  • 맑음경주시 3.9℃
  • 맑음거제 7.8℃
기상청 제공

정치 외교

푸틴 “중국, 러시아산 콩 최대 매입”

 

3일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은 소치에서 열린 국제정치정상회의에 참석해 "중국은 러시아 생산능력의 범위 안에 있는 콩을 구입할 준비가 돼 있지만, 러시아는 현재 전체 수요를 충족시키지 못하고 있다"고 밝혔다. 세계 최대 콩 수입국으로 부상한 중국은 러시아가 생산할 수 있는 콩을 최대한 구입할 준비가 돼 있지만 러시아만의 현 생산량으로는 중국의 모든 수요를 감당할 수 없다.

 

앞서 미국 농무부는 지난 2일 중국에 46만4000톤의 미국 콩을 판매한다고 밝혔다.

 

로이터통신은 지난달 30일 60만톤의 미국 콩을 구입한 중국 기업이 11월부터 2020년 1월까지 선적할 것이라고 보도했다. 그러나 미국에서 중국에 판매되는 콩의 양은 여전히 정상 수준을 크게 밑돌고 있는데, 이는 2018년 미중 무역전쟁 이래로 중국이 수입하는 콩의 대부분이 남아메리카에서 오기 때문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