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09 (토)

  • 맑음동두천 13.6℃
  • 흐림강릉 10.2℃
  • 맑음서울 13.6℃
  • 맑음대전 13.5℃
  • 맑음대구 15.6℃
  • 맑음울산 16.5℃
  • 맑음광주 15.1℃
  • 맑음부산 19.8℃
  • 맑음고창 14.9℃
  • 맑음제주 16.6℃
  • 맑음강화 14.3℃
  • 맑음보은 13.9℃
  • 맑음금산 12.4℃
  • 맑음강진군 16.0℃
  • 맑음경주시 16.0℃
  • 맑음거제 16.7℃
기상청 제공

중국/정치

중국, 홍콩 의원 유세 중 피습 사건 강력 비판

 

중국 당국과 관영 매체들이 홍콩 입원의원이 유세 중 피습을 당하자 일제히 비판에 나섰다. ‘반송법 시위’가 5개월이 넘어가고 있는 상황에서 이 같은 사건이 터지면서 중국 당국의 인내심이 한계에 이르렀다는 평가가 나온다.

 

지난 6일 홍콩 입법회 의원, 구 의회 후보 허쮠야오(何君尧) 피습사건이 홍콩 사회 각계를 놀랍게 했고, 중국 대륙에서도 분노를 일으켰다.

 

국무원 홍콩사무실 쉬루영 신문대변인은 7일 이 사건에 대해 “6일 오전 허쮠야오 의원이 홍콩에서 의회 선거 활동을 진행할 때 한 남성에 잔인한 습격을 당했다”며 “이런 놀라운 폭력범죄 행위은 타인 생명 안전을 위협한 행위이고, 또한 선거 폭력”이라고 비난했다.

 

중국 관영 매체 CCTV는 이 사건을 신속하게 연속적으로 보도하면서 폭력행위를 질책했다.

 

중련반(中联办·중앙정부홍콩연락사무실) 대표는 8일 ‘홍콩 입법회 의원을 거리에서 습격한 흉악하고 극단적인 폭력행위를 강력하게 규탄한다’라는 성명을 발표했다.

 

허쮠야오 위원을 습격한 남성은 경찰에 검거돼 재판을 기다리고 있다. 혐의는 의도살인죄. 판사는 내년 2월 3일까지 경찰의 추가 수사 및 부상 보고 등을 받을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용의자는 이 기간에 호송되어 심문을 받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