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5 (목)

  • 구름조금동두천 -4.5℃
  • 맑음강릉 2.3℃
  • 맑음서울 -4.5℃
  • 맑음대전 -0.2℃
  • 맑음대구 2.8℃
  • 맑음울산 4.0℃
  • 맑음광주 3.9℃
  • 맑음부산 4.8℃
  • 맑음고창 1.1℃
  • 구름많음제주 10.7℃
  • 맑음강화 -4.0℃
  • 맑음보은 -0.4℃
  • 맑음금산 0.2℃
  • 맑음강진군 3.1℃
  • 맑음경주시 2.4℃
  • 맑음거제 5.6℃
기상청 제공

한국경제

“서울 지하철 기반시설 이용해 택배 물류서비스 오간다”

서울교통공사, 서울형 도심물류체계 추진 중

4일 서울교통공사는 차량기지, 폐차 예정인 여객 열차, 지하철역 등 지하철 기반시설을 활용해, 물건을 실어나르거나 보관하는 '서울형 도심물류체계'를 추진 중이라고 발표했다.

 

앞서 서울시는 2017년부터 관련 연구를 진행해 왔지만, 개발제한구역 내 차량기지에는 물류시설을 설치할 수 없어 한계에 부딪혔던 바 있다.

 

그러나 올해 6월 국토교통부가 발표한 '물류산업 혁신방안'에 따라, 이달 중 개발제한구역 특별법 시행령 개정이 확정되면, 개발제한구역 내 차량기지를 이용한 소규모 택배 물류 서비스를 진행할 수 있다.

 

서울교통공사는 2017년 한국철도기술연구원, CJ대한통운과 '지하와 지상을 연결하는 도심물류시스템 구축연구 업무협약(MOU)'을 맺은 뒤, 화물 전용칸이 있는 전동차를 활용해 현장 실험을 진행해온 바 있다.

 

또한 지난달부터는 2호선 홍대입구역에 캐리어 등을 보관할 수 있는 유인보관소를 운영을 시작했다. 뿐만 아니라 캐리어를 공항과 숙소까지 배송하는 서비스도 이달 중순 개시할 계획이다.

 

지난달 29일 열린 한국교통정책경제학회의 2019 추계학술대회에서는, 공사의 '도시철도를 활용한 서울형 도심물류체계' 논문이 최우수논문상을 수상했다.

 

한편 김성완 서울교통공사 전략사업본부장은 "지하철을 이용한 물류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해 다양한 생활 물류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