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7 (화)

  • 맑음동두천 18.3℃
  • 구름조금강릉 16.0℃
  • 연무서울 16.6℃
  • 맑음대전 18.9℃
  • 맑음대구 20.5℃
  • 맑음울산 20.5℃
  • 맑음광주 18.5℃
  • 맑음부산 19.0℃
  • 맑음고창 15.4℃
  • 맑음제주 16.9℃
  • 맑음강화 12.1℃
  • 맑음보은 18.4℃
  • 맑음금산 18.0℃
  • 맑음강진군 18.3℃
  • 맑음경주시 20.6℃
  • 맑음거제 18.0℃
기상청 제공

오늘의 중국

중국 코로나19 확산세 '주춤' 사흘째 신규 확진 2천명대

치료 중인 환자 5만7천934명…중증 1만644명·퇴원 1만844명
해외 확산세 지속…일본·싱가포르·태국 등 700명 육박

 

 중국에서 맹위를 떨쳐온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대규모 확산세가 주춤하는 모습이다.

 그러나 신규 확진자와 사망자가 아직 각각 2천여명과 100여명 수준을 유지하는 등 중국 내 코로나19 확산은 여전히 심각한 상황이다.

 이에 민심의 동요를 잠재우기 위해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이 직접 해명에 나서고 당국이 춘제(春節·중국의 설) 이후 대규모 이동 통제를 강화하는 등 사태 수습에 사활을 걸고 있다.

 중국 국가위생건강위원회는 지난 16일 하루 동안 전국의 코로나19 확진자가 2천48명 늘었으며 사망자는 105명 증가했다고 17일 발표했다.

 이에 따라 16일까지 누적 확진자는 7만548명이며 사망자는 1천770명이다.

 중국 전역의 신규 확진자는 지난 13일 5천90명을 기록한 이래 16일까지 사흘째 2천명 선을 유지했다.

 발병지 우한(武漢)이 있는 후베이(湖北)성을 제외한 지역에서는 13일째 신규 확진자가 줄었다. 지난 3일 890명으로 정점을 찍은 뒤 계속 줄어 15일 166명, 16일 115명으로 이틀째 100명대를 기록했다.

 

 후베이성의 신규 확진자는 1천933명, 사망자는 100명 증가했다. 이틀째 확진자 증가 수치가 2천명 미만이었다.

 이 지역의 누적 확진자와 사망자는 각각 5만8천182명과 1천696명이었다.

 중국 전체로 보면 코로나19 의심 환자는 7천264명이다.

 지금까지 완치 후 퇴원자는 1만844명이다. 현재 치료를 받는 총 확진자는 5만7천934명이며 이 가운데 중증 환자는 1만644명이다.

 중국 본토 밖 중화권의 누적 확진자는 87명이다.
 홍콩에서 57명(사망 1명), 마카오에서 10명, 대만에서 20명(사망 1명)의 확진자가 각각 나왔다.

 

 텅쉰(騰迅·텐센트)의 17일 오전 7시 현재 집계에 따르면 해외 누적 확진자는 688명, 사망 3명(일본 1명·프랑스 1명·필리핀 1명)이다.

 국가별로는 일본 411명, 싱가포르 72명, 태국 34명, 한국 29명, 말레이시아 22명, 독일·베트남 16명, 미국·호주 15명, 프랑스 12명, 영국·아랍에미리트 9명, 캐나다 8명, 필리핀·인도·이탈리아 3명, 러시아·스페인 2명, 네팔·스리랑카·핀란드·캄보디아·스웨덴·벨기에 1명 등이다.

 

(베이징=연합뉴스)